벤츠 사회공헌위원회, '기브앤 레이스' 기부금 5억 부산시 아동보호기관에 전달

    입력 : 2024.06.10 11:33

    (왼쪽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마티아스 바이틀 의장, 부산광역시 박형준 시장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이하 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부산광역시 연제구 소재 부산시청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제11회 벤츠 기브앤 레이스'를 통해 조성된 기부금 5억원을 아동보호전문기관 지원을 위해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7일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마티아스 바이틀 의장, 부산광역시 박형준 시장, 부산MBC 최병한 사장, 아이들과미래재단 김병기 사업본부장, 부산시 여성가족국 우미옥 국장이 참석했다.

    기부와 달리기를 결합해 2017년부터 시작된 기브앤 레이스는 국내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들을 지원하기 위한 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다. 1회 행사부터 조성된 총 66억원의 기부금 전액은 국내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전액 사용되고 있다.

    올해 진행된 기브앤 레이스를 통해 총 10억여 원의 기부금이 조성됐다. 이 중 5억원은 부산시에 전달돼 해당 지역 학대 피해 아동들의 치료, 재발 방지, 사례 관리 및 피해 예방을 위한 아동보호전문기관 지원에 사용된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마티아스 바이틀 의장은 "올해 부산에서 진행된 기부 문화 확산 달리기 행사를 통해 부산 지역의 학대 피해 아동들을 위한 보호기관을 지원할 수 있게 돼 더욱 뜻깊다"며, "앞으로도 기업 시민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고 더욱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원이 필요한 아이들과 주변 이웃들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올해로 출범 10주년을 맞이하는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1분기 기준 누적 총 474억원을 사회에 기부해 국내 수입차 업계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