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코리아, 대형 전기 SUV '더 뉴 Q8 e-트론' 출시

    입력 : 2024.06.05 15:43

    아우디, 더 뉴 Q8 e-트론 / 아우디 코리아 제공

    아우디 코리아가 대형 프리미엄 순수 전기 SUV '더 뉴 Q8 e-트론'과 '더 뉴 Q8 스포트백 e-트론', 그리고 Q8 e-트론의 고성능 모델 '더 뉴 SQ8 스포트백 e-트론'을 출시하고 오는 10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더 뉴 Q8 e-트론은 아우디가 처음 선보인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차 e-트론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이 모델은 날렵하고 세련된 디자인과 역동적인 주행 성능, 최신 기술과 편의 기능을 모두 갖춘 것이 특징이다.

    외관은 아우디 전기차 디자인 언어를 잘 보여주는 새로운 디자인의 전면 싱글프레임과 스포티한 후면 디자인이 공기역학 기능을 고려해 지능적으로 설계됐다. 또한, 기존 모델 대비 배터리 용량과 충전 전력이 늘어났다. 이를 통해 에너지 밀도와 충전 용량 간의 균형을 최적화해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모터, 프로그레시브 스티어링 및 서스펜션 제어 시스템도 개선해 더 뉴 Q8 e-트론 모델 라인업의 다이내믹한 주행 특성을 더욱 강화했다.

    아우디, 더 뉴 SQ8 스포트백 e-트론 / 아우디 코리아 제공

    더 뉴 Q8 e-트론은 50 e-트론 콰트로와 55 e-트론 콰트로의 기본형 및 프리미엄 트림으로 출시된다. 더 뉴 Q8 스포트백 e-트론은 55 e-트론 콰트로의 기본형과 프리미엄, 그리고 고성능 모델 더 뉴 SQ8 스포트백e-트론으로 각각 출시돼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1회 충전 시 주행거리는 더 뉴 Q8 50 e-트론 콰트로 298km(도심: 299km, 고속도로: 297km), 더 뉴 Q8 55 e-트론 콰트로 368km(도심: 363km, 고속도로: 374km), 더 뉴 Q8 스포트백 55 e-트론 콰트로 351km(도심: 349km, 고속도로: 354km), 더 뉴 SQ8 스포트백 e-트론 303km(도심: 297km, 고속도로: 310km)다.

    강력한 출력과 고효율 에너지 회수 기능도 선보인다. 더 뉴 Q8 50 e-트론 콰트로는 두 개의 강력한 전기모터를 차량의 전방 및 후방 액슬에 각각 탑재해 최고출력 340마력(250kW), 최대토크 67.71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 시간은 6.0초, 최고속도는 시속 200km다. 더 뉴 Q8 55 e-트론 콰트로와 더 뉴 Q8 스포트백 55 e-트론 콰트로는 최고출력 408마력(300kW), 최대토크 67.71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 시간은 5.6초, 최고속도는 시속 200km다.

    역동성과 정밀함을 함께 지닌 전기모터는 두 구동액슬 사이에 토크를 필요에 따라 빠르게 분배한다. 더 뉴 SQ8 스포트백 e-트론은 최고출력 503마력(370kW), 최대토크 99.24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 시간은 4.5초, 최고속도는 시속 210km다.

    더 뉴 Q8 55 e-트론 콰트로와 더 뉴 Q8 스포트백 55 e-트론 콰트로에 탑재된 114kWh 용량의 리튬이온 배터리는 12개의 배터리셀로 구성돼 있는 36개의 배터리모듈로 되어 있다. 가정과 공공, 또는 아우디 네트워크 내에 설치된 충전소에서 완속(AC) 및 급속(DC) 충전이 가능하며, 급속충전 시 최대 170kW의 출력으로(55 e-트론 콰트로 및 SQ8 스포트백 e-트론 기준) 충전할 수 있다.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사양도 강화했다. 조수석 측면 추가 완속 충전구가 마련돼 총 두 개의 충전구로 충전의 편의성이 증대됐다. 차량에 장착된 초음파 센서로 차량과 물체와의 거리를 측정해 MMI 디스플레이에 표시해 주는 '전·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과 '서라운드 뷰 디스플레이' 그리고 '파크 어시스트 플러스'는 보다 쉬운 주차를 가능케 한다. 360도 카메라는 차량에 총 4개의 카메라를 설치해 차량 주변에 있는 환경을 서라운드 뷰 디스플레이를 통해 보여주어 정밀한 주차를 도와준다.

    이외에도 주행 중 사각지대나 후방에 차량이 근접해 오면 감지해 사이드미러를 통해 경고 신호를 보내는 '아우디 사이드 어시스트', 하차 경고 시스템과 교차로 보조 시스템 등이 적용된 '프리센스 360°', 교차로에서 전·측면 차량 인식해 충돌 가능성이 있을 시 위험을 경고하는 '교차로 보조 시스템', 보행자에게 차량이 근방에 있음을 알리는 '가상 엔진 사운드(AVAS)' 등 운전자는 물론 보행자의 안전까지 생각하는 시스템이 적용됐다.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더 뉴 Q8 50 e-트론 콰트로 1억860만원, 더 뉴 Q8 55 e-트론 콰트로 1억2060만원, 더 뉴 Q8 55 e-트론 콰트로 프리미엄 1억3160만원, 더 뉴 Q8 스포트백 55 e-트론 콰트로 1억2460만원, 더 뉴 Q8 스포트백 55 e-트론 콰트로 프리미엄 1억3560만원, 더 뉴 SQ8 스포트백 e-트론 1억5460만원이다.

    아우디 코리아는 모든 e-트론 배터리에 대해 8년 또는 16만㎞까지 차량을 보증하는 아우디 워런티를 제공한다. 구동 모터 등 동력 전달 부품을 포함한 일반부품도 업계 최고 수준인 5년/15만km까지 보증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