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S클래스 역사상 가장 강력한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 출시

    입력 : 2024.05.14 10:58

    벤츠,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이하 벤츠 코리아)가 역대 S클래스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을 갖춘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는 국내 출시 AMG 모델 중 첫 번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이다. 이 모델은 대형 플래그십 모델 S클래스에 AMG의 강력한 성능과 PHEV 기술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벤츠,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파워트레인은 엔진과 전기모터가 조합돼 최고출력 802마력, 최대토크 124.3 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가솔린 엔진만 탑재됐던 기존 세대 S 63(V222) 대비 190마력 더 강력한 출력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도달 시간은 기존보다 0.2초 빠른 3.3초다.

    이러한 성능은 포뮬러1TM 기술이 접목된 PHEV 시스템 'E퍼포먼스'의 영구 자석 동기식 모터(PSM)의 최고출력 190마력과 AMG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의 최고출력 612마력이 합쳐져 가능했다.

    AMG 퍼포먼스 4MATIC+ 완전 가변형 사륜구동 시스템도 장착돼 파워, 효율성, 편안함이 조화를 이룬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새로운 냉각 모듈이 적용된 AMG 고성능 배터리는 13.1kWh의 용량으로, 전기로 국내 인증 기준 최대 25km까지 주행할 수 있다.

    또한, 에어 서스펜션과 어댑티브 조정 댐핑 시스템 기반의 AMG 라이드 컨트롤 플러스 서스펜션, 순수 전기 모드 포함 총 7가지 주행 모드를 제공하는 AMG 다이내믹 셀렉트, 약 3도의 뒷바퀴 조향각을 지원하는 리어 액슬 스티어링 등을 제공한다.

    벤츠,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디자인은 스포티한 매력이 돋보인다. 전면부는 S클래스 최초로 AMG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됐다. 내·외관 곳곳에는 AMG 전용 디자인 요소들이 더해져 기존 S클래스 특유의 우아함에 강렬한 인상이 조화롭게 어우러졌다.

    이외에도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와 함께 디지털 라이트, 원격 주차 패키지 등 주행 편의 사양뿐만 아니라, MBUX 하이엔드 뒷좌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MBUX 인테리어 어시스턴트, 부메스터® 3D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등 차별화된 실내 경험을 제공하는 옵션이 적용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의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2억9900만원이다. 국내 고객 인도는 이달 내 시작된다.

    벤츠 코리아 제품, 마케팅 및 디지털 비즈니스 부문 총괄 킬리안 텔렌 부사장은 "더 뉴 메르세데스-AMG S 63 E 퍼포먼스는 S클래스에 메르세데스-AMG의 강력한 성능, 포뮬러1TM 기술을 접목한 고성능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결합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하는 모델"이라며, "럭셔리 세단 세그먼트의 전동화에서 또 다른 기술적 이정표를 세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