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 3월, 전년比 26.0% 증가한 5만1388대 판매… "2013년 이후 해외 최대 실적"

    입력 : 2024.04.01 16:32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ACTIV / GM 한국사업장 제공

    GM 한국사업장이 지난달 전년 동기 대비 26.0% 증가한 총 5만1388대(완성차 기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로써 21개월 연속 전년 동기 대비 상승세를 이어갔다.

    해외는 전년 동기 대비 26.3% 증가한 총 4만9350대와 2013년 12월 이후 최대 월간 판매를 기록, 24개월 연속 전년 동기 대비 성장세를 이어갔다. 특히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파생 모델 포함)가 전년 동기 대비 101.6% 증가한 총 2만7395대를 판매하며 실적을 견인했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크로스오버 차량을 새롭게 정의하는 쉐보레의 엔트리 레벨 모델로 넓은 공간과 새로운 기능, 현대적이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수요를 이어가고 있다.

    GM 한국사업장 2024년 3월 판매 실적 / GM 한국사업장 제공

    내수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20.0% 증가한 총 2038대를 기록했다. 트랙스 크로스오버가 1485대 판매되며 실적을 리드했다. 쉐보레는 지난달 기존 트림에 강렬한 레드라인(REDLINE) 트림을 추가하고 글로벌 커넥티비티 서비스 온스타를 적용한 2025년형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판매를 시작한 바 있다.

    GM 한국사업장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구스타보 콜로시 부사장은 "쉐보레는 최근 레드라인 트림 추가 및 온스타 커넥티비티 서비스 등 상품성을 크게 강화한 2025년형 트랙스 크로스오버를 출시하는 등 국내 고객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위해 제품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고 있다"며, "트랙스 크로스오버 등 쉐보레 제품을 향한 긍정적인 시장 반응을 바탕으로 상승 모멘텀을 이어 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GM 한국사업장은 이달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GM은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트랙스 크로스오버, 트래버스, 타호 및 GMC 시에라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무이자 할부를 포함해 다양한 할부 프로그램, 일시불 구매 혜택, 현금 지원 등을 제공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