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獨 주펜하우젠 생산 공장 확장

    입력 : 2023.11.17 18:30

    포르쉐, 주펜하우젠 생산 공장 / 포르쉐코리아 제공

    포르쉐 AG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약 2억5000만 유로를 투자해 독일 본사의 슈투트가르트 주펜하우젠 공장의 재건설 및 확장 공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718 전기 스포츠카는 박서 엔진을 탑재하는 기존의 2도어 스포츠카 조립 라인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생산 공정 향상을 위한 이번 공사로 수많은 스포츠카 생산 시스템이 업그레이드된다. 이전 타이칸 생산 시설에 도입했던 최신 무인운반시스템(AGV)을 2도어 스포츠카 생산 공정에도 도입해 생산성과 유연성이 더욱 강화됐다. 차량 조립을 위한 품질 테스트 벤치와 물류 공간 확장은 물론, 하이베이 랙까지 추가해 생산성 또한 확대됐다. 마칸 전기차의 전기 파워트레인 조립도 기존 엔진 공장에 통합된다.

    알브레히트 라이몰드 포르쉐 AG 생산 및 물류 담당 이사는 "포르쉐 스포츠카 75주년과 911 60주년을 맞은 올해, 포르쉐의 심장과 같은 주펜하우젠 공장의 대규모 확장 공사는 역사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이번 확장 공사로 효율성 증가, 높은 품질 기준, 그리고 내연기관 및 전기 스포츠카의 혼합 생산이 가능해진다"고 말했다.

    또 이어 "스마트 팩토리로서 주펜하우젠 공장은 스포츠카 생산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