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판 아민 GM 해외사업부문 사장 "트랙스 크로스오버, 글로벌 성공… 한미 간 긴밀한 협업 결과물"

    입력 : 2023.05.04 17:07

    지난 3일 GM 한국사업장 부평 본사 이노베이션 센터에서 열린 경영 현황 설명회에서 실판 아민 GM 해외사업부문 사장(오른쪽)이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무결점 품질 확보와 차질 없는 생산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 GM 한국사업장 제공

    지난 3일 방한한 실판 아민 제너럴 모터스(GM) 해외사업부문 사장이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글로벌 시장에서 놀라운 성공을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GM 한국사업장은 지난 3일 아민 사장이 인천 부평구에 위치한 GM 한국사업장 본사를 방문했다고 4일 밝혔다. 아민 사장은 디자인센터, 연구소, 생산 공장 등 각 사업 현장 둘러보며 트랙스 크로스오버 차량 개발과 생산을 위해 노력해 온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아민 사장은 GM 한국사업장 임직원들에게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글로벌 시장에서 놀라운 성공을 거뒀으며, 지난달 국내외 시장에서 1만6000대 이상의 판매량을 달성했다"며, "지난 3월 출시 이후 7영업일 동안 1만3000명 이상의 고객이 트랙스 크로스오버를 계약했으며,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도 기록을 경신하고 있는 인기 모델"이라고 말했다.

    아만 사장의 이번 방한은 지난주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과 러몬도 미국 상무부 장관과의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에 참석한 데 이어 이뤄졌다. 당시 라운드테이블에서 아민 사장은 미국과 한국의 재계 및 정부 관계자들과 만나 양국 관계의 중요성을 재확인했다.

    지난 3일 GM 한국사업장 부평 본사 내 장애인이 운영하는 노틀담베이커리에서 노틀담베이커리 직원 및 다양성위원회 소속 임직원들을 만난 실판 아민 GM 해외사업부문 사장 / GM 한국사업장 제공

    아민 사장은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한국과 미국 팀 간 긴밀한 협업의 결과물"이라며, "생산, 디자인, 개발, 영업 및 마케팅 전반에 걸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우리 팀의 헌신과 전문성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아민 사장은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파생 모델 생산을 위해 2000억원 규모의 시설 투자가 단행된 부평 공장을 둘러보며 트레일블레이저 생산 라인과 함께 올 상반기 내 글로벌 시장에 출시될 글로벌 신차의 생산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아민 사장은 "차량 품질에 대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고객도 이에 호응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최고의 품질로 생산 능력을 극대화해 안정적인 차량 공급과 원활한 납품에 총력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