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고객 초청 드라이빙 시뮬레이터 레이싱 대회 'e-챌린지' 성료

    입력 : 2023.03.14 15:47

    페라리 e-챌린지 코리아 시뮬레이터 / ㈜FMK 제공

    페라리가 고객을 대상으로 드라이빙 시뮬레이터를 활용해 레이싱 실력을 겨룰 수 있는 e-스포츠 대회 '페라리 e-챌린지 코리아'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페라리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세계적인 원-메이크 레이스 '페라리 챌린지'를 e-스포츠 형태로 즐길 수 있게 기획됐다. 지난해 페라리 반포 전시장에 드라이빙 시뮬레이션 센터가 오픈된 이래 올해 2회째 개최되는 'e-챌린지 코리아'는 페라리 브랜드 철학의 핵심인 레이싱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페라리 고유의 체험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다.

    지난 10일부터 14일까지 페라리 반포 전시장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페라리 챌린지에 참가한 경험이 있거나 참가를 원하는 고객 40여명이 참여했다. 고객이 체험한 기기는 세계적인 몰입형 레이싱 시뮬레이터 제조업체 웨이브 이탤리가 제작한 '게파드' 제품으로 아세토 코르사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고객은 전문 인스트럭터의 지도 아래 유럽과 미국, 일본, 중국 그리고 한국의 인제, 영암, 용인 서킷을 포함한 전 세계 다양한 서킷을 그대로 구현한 가상 공간에서 488 챌린지 에보를 직접 주행하며 본인의 레이싱 실력을 겨룰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페라리는 e-챌린지 코리아를 통해 페라리 챌린지에 대한 국내 고객의 참여를 독려해 나갈 계획이다. 1993년 시작된 페라리 챌린지는 레이싱을 향한 페라리의 열정과 브랜드 고유의 전통을 잇는 대표적인 행사다. 페라리의 맞춤형 드라이빙 프로그램 '코르소 필로타 페라리'를 모두 이수한 고객이 488 챌린지 에보로 레이스를 펼치게 된다.

    코르소 필로타 페라리는 올해부터 새로워진 구성으로 변경 운영된다. 스포츠, 어드밴스드, 에볼루션, 챌린지 등 4단계로 구성됐던 기존의 프로그램은 올해부터 스포츠, 에볼루치오네 플러스, 레이스 등 3단계의 필수 코스로 운영되며 아이스 드라이빙을 비롯한 여러 주행 환경을 만족하는 프로그램도 새롭게 추가됐다. 필수 코스를 모두 이수할 경우 페라리 챌린지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을 얻게 된다.

    FMK의 페라리 브랜드 총괄 김진영 이사는 "참가 고객분들의 높은 호응에 힘입어 e-챌린지는 페라리의 정기적인 국내 e-스포츠 행사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 행사 규모를 키워 더 많은 고객이 브랜드의 핵심인 레이싱에 대한 열정을 경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