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3세대 '신형 카이엔' 성능 테스트 마무리… 국내 출시는?

    입력 : 2023.02.09 10:30

    포르쉐, 성능 테스트 중인 '신형 카이엔' / 포르쉐코리아 제공

    포르쉐는 더 강력한 성능과 편의성을 갖춘 3세대 '신형 카이엔'의 성능 테스트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9일 밝혔다.

    포르쉐는 2017년 3세대 카이엔 출시 이후 파워트레인, 섀시, 디자인, 첨단 장비, 연결성에 영향을 주는 광범위한 업그레이드를 통해 지속적으로 개선시켜왔다. 포르쉐 SUV 차체 엔지니어링 총괄 미하엘 셰츨레는 "이번 신형 카이엔은 포르쉐 역사상 가장 대대적인 제품 업그레이드 중 하나"라고 말했다.

    바이작 포르쉐 개발 센터 엔지니어들은 모델 라인업 재조정과 함께 카이엔의 섀시 시스템에 큰 변화를 도입했다. 전형적인 포르쉐 온로드 퍼포먼스부터 장거리 주행의 편안함, 나아가 오프로드 역량까지 아우를 수 있도록 새로운 세미 액티브 섀시를 적용했다. 또한, 확장된 연결성을 통해 광범위한 신규 디지털 디스플레이와 작동 방식을 가져왔다. HD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의 혁신적인 조명 기술은 신형 카이엔의 편안함과 안전성을 모두 향상시켰다.

    다양한 신기술과 함께 대부분 새롭게 개발된 구성 요소를 완벽하게 조정하기 위해서는 복잡하고 정교한 테스트가 요구됐다. 테스트 매니저 랄프 보쉬는 "신형 카이엔을 마치 처음부터 개발하는 것처럼 전반적이고 종합적인 테스트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고 말했다.

    포르쉐, 성능 테스트 중인 '신형 카이엔' / 포르쉐코리아 제공

    차량 통합 테스트는 그 어느 상황에서도 모든 구성 요소와 시스템이 안정적이고 잘 작동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 중 내구 테스트는 대부분의 고객이 다루는 것 보다 혹독한 조건에서 차량의 수명을 시뮬레이션한다. 일상적인 조건 하에 도심 환경부터 시골길, 나아가 고속도로 등 다양한 환경을 수개월 내 20만km 이상을 돌파하게 된다.

    신형 카이엔 프로토타입은 까다로운 조건으로 차량을 시뮬레이션 하기 위해 전 세계 다양한 기후대에서 제품 품질과 내구성을 시험했다. 이를 위해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그리고 북미 등 4개 대륙에서 총 400만km 이상의 주행 테스트를 거쳤다.

    신형 카이엔 프로토타입 조립 및 테스트 팀장 더크 러쉬는 "스페인의 혹독한 오프로드 테스트, 극한의 모로코 모래 언덕, 핀란드에서의 얼음 트랙 및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서의 역동적인 주행을 위해 차량에 요구되는 조건들은 일상생활에서 적용되지는 않지만, 포르쉐를 구매한 고객은 어떤 지형 조건에서도 차량이 안정적인 성능을 발휘할 수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형 카이엔은 올 봄에 공개될 예정이며,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