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코리아, 아주자동차대학교와 車 전문 인재 양성 위해 MOU 체결

    입력 : 2023.01.19 15:01

    (왼쪽부터) BMW 그룹 코리아 서비스 총괄 정상천 본부장, 아주자동차대학교 이수훈 총장 / BMW 그룹 코리아 제공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18일 아주자동차대학교와 자동차 전문 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BMW 맞춤형 어프렌티스 프로그램' 수업 개설을 통한 교육과 채용 연계 과정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BMW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은 자동차 전문 기술 인력 육성을 위한 BMW 그룹 코리아의 대표적인 산학 협력 프로그램이다. 2004년부터 전국 자동차 학과 졸업예정자 가운데 참가생을 선발해 인턴십 기회를 제공하고 수료 후 BMW 공식 딜러사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충남 보령시 아주자동차대학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BMW 그룹 코리아 서비스 총괄 정상천 본부장, 아주자동차대학교 이수훈 총장, 김근묵 산학처장, 박장우 취업지원센터장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올해 1학기부터 2학년 진학생을 대상으로 한 BMW 맞춤형 어프렌티스 프로그램 특별 수업이 진행된다. BMW 그룹 코리아는 현장 노하우 및 실무에 필요한 교육 자료를 제공하고 기존 어프렌티스 프로그램과 차별화된 BMW 맞춤형 커리큘럼을 구성함으로써 교육생이 숙련된 테크니션으로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또한, 아주자동차대 내 시설 일부를 4개의 워크베이와 실습실, 강의실을 갖춘 BMW 어프렌티스 전용 교육장으로 리모델링해 참가 학생에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교육 과정은 크게 BMW 맞춤형 어프렌티스 프로그램 준비 과정과 인턴십으로 나뉜다. 1학기에는 다양한 이론 및 실무 수업이 진행되며, 2학기에는 선발 절차를 거쳐 BMW 맞춤형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에 참여해 공식 딜러사에서 근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참가 학생들은 일반 정비, 판금, 도장, 서비스 어드바이저, 보증 등 희망 직무에 따라 전문적인 교육을 받게 된다.

    BMW 그룹 코리아는 2004년 8개 대학교와 협약을 시작으로 현재 31개 대학교와 협력 관계를 맺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1546명의 학생이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을 통해 딜러사에 입사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