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코리아, 국내 공예 신진 작가 지원 나선다

    입력 : 2023.01.16 19:15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 2023 개최 / 렉서스코리아 제공

    렉서스코리아가 국내 공예 분야 신진 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 2023'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2017년부터 시작된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는 국내 공예 분야의 신진 작가를 발굴 및 지원하고 그들과 장인정신 문화를 만들며 함께 성장해 나가고자 기획된 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매해 새로운 주제로 16명의 신진 작가를 선정, 협업 작가를 포함해 총 20개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에디션을 제작했다.

    올해 주제는 'THE NEXT : 공예의 내일'로, 생활용품, 가구, 액세서리 등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기술과 감성이 포함된 라이프스타일 작품이면 누구나 출품 가능하다. 금일부터 내달 26일까지 6주간 진행된다.

    올해는 수상자를 확대해 총 5명을 선정한다. 파이널리스트에 오른 5개 작품의 주인공 가운데 최종 우승자 1명에게는 2000만원, 나머지 4명에게는 각각 5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수상 작품은 렉서스 복합문화공간인 커넥트투에서 전시 및 판매될 예정이다.

    심사위원은 기존 3인 체제에서 4인 체제로 확대해 다양한 분야의 시각으로 작품을 평가할 예정이다. 구병준 PPS 대표, 김재원 아틀리에 에크리튜 대표, 정성갑 갤러리 클립 대표, 최주연 윤현상재 부대표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 제품에 담긴 주제 메시지, 장인정신의 가치 반영된 작업 과정, 실용성과 완성도를 갖춘 디자인, 제품의 참신성과 심미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하며 결과는 오는 3월 27일 발표될 예정이다.

    렉서스코리아 강대환 상무는 "크리에이티브 마스터즈 어워드는 손으로 만들어내는 것에 가치를 두고 꾸준히 자신만의 길을 걸어가는 공예 작가를 발굴 및 지원하면서 렉서스만의 크래프트맨쉽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프로젝트"라며, "올해의 주제에 맞추어 장인정신이라는 본질적인 가치를 바탕으로 내일을 위한 고민이 담긴 다양한 작품이 지원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