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벨로스터 N ETCR', FIA ETCR 5라운드 이탈리아 대회 우승

    입력 : 2022.07.25 15:37

    FIA ETCR 이탈리아 대회 우승 '벨로스터 N ETCR' / 현대차 제공

    현대차는 벨로스터 N ETCR이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현지 시각) 이탈리아에서 개최된 '2022 FIA ETCR' 5라운드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FIA ETCR은 전동화 시대를 맞이해 전기차 레이스를 위한 기준을 세우고, 배기가스 없는 이동 수단으로의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설립된 모터스포츠 대회다. 기존 경주차에서 엔진이 포함된 구동계를 걷어내고 최고출력 500kW의 전기모터와 65kWh 용량의 배터리를 장착한 전기 경주차가 출전한다.

    한 번의 결승 레이스로 순위를 가리는 기존 투어링카 레이스 방식이 아닌, 총 네 차례의 짧은 레이스와 결승전으로 이어지는 방식으로 경기가 치러지며, 출발 방식 또한 경마를 연상케 하는 스타팅 게이트에서 시작한다.

    참여 제조사와 드라이버 순위의 경우 각 레이스 및 결승전 결과에 따라 부여된 포인트를 합산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드라이버가 우승을 차지하게 되며, 제조사의 경우 소속팀 상위 2명의 포인트를 합산해 결정한다.

    FIA ETCR 이탈리아 대회 포디움 정상에 선 미켈 아즈코나 / 현대차 제공

    이번 FIA ETCR 대회에는 현대차 벨로스터 N ETCR을 포함해 알파 로메오 줄리아, 쿠프라 e-레이서 등 순수 전기 경주차 소속팀 총 12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이 가운데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팀 소속 미켈 아즈코나가 드라이버 부문 우승을 차지했다.

    같은 기간 열린 WTCR 6차전에서도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이 우수한 성적을 거둬 지난 헝가리, 스페인 대회에 이어 제조사 부문 및 드라이버 누적 순위에서 종합 우승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 대회에서 엘란트라 N TCR로 출전한 미켈 아즈코나는 두 번의 결승 레이스에서 41포인트를 획득해 드라이버 부문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같은 경주차로 출전한 노버트 미첼리즈는 두 번의 결승 레이스에서 모두 4위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팀 부문에서는 BRC 현대 N 스쿼드라 코르세 레이싱팀이 298포인트로 1위를 지켰다. 2위와는 격차를 45포인트까지 벌리며 시즌 성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 앞에서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현대차의 우수한 고성능 기술력을 증명할 수 있었다"며, "올 시즌 남은 대회에서도 계속해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