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고수의 운전면허'와 안전운전 교육 프로그램 출시

    입력 : 2022.05.10 16:11

    쏘카, '고수의 운전면허'와 안전운전 교육 프로그램 출시 / 쏘카 제공

    쏘카와 제이에프파트너스가 전국 65개 지점에서 운영 중인 실내 시뮬레이터 운전 연습장 '고수의 운전면허'에 쏘카 전용 안전운전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양사가 함께 선보이는 프로그램은 고수의 운전면허에서 쏘카 전용 안전운전 프로그램 3시간을 이수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커리큘럼은 '차량 상태 확인'을 시작으로 '운전 기초 지식', '기본 장치 조작', '운전 기초', '주행 연습', '주차', '사고 시 대처 요령' 등 실제 운전에 필요한 부분으로 구성돼 있으며, 안전을 최우선으로 모든 과정은 철저한 검증·평가 시스템을 통해 이수가 결정된다.

    쏘카 전용 프로그램을 이수한 고객에게는 운전면허를 취득한 지 1년이 채 되지 않았더라도 쏘카 차량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혜택에 제공된다. 일반적으로 렌트카 업계에서는 짧은 경험에 따른 운전 미숙으로 생길 수 있는 사고 발생 등의 사유로 면허취득일 기준 1년 이후 차량 이용이 가능한 정책을 운영 중이다.

    또한, 쏘카 8시간 무료 이용권, 4시간 무료 이용권, 대여료 70% 할인권(48시간 대여 시 사용 가능) 등 총 16만원 상당의 쏘카 할인 쿠폰이 제공된다.

    남궁호 쏘카 사업본부장(CBO)은 "고수의 운전면허와 함께 선보인 안전운전 프로그램은 운전면허를 처음 취득하는 고객이 안전운전을 위한 커리큘럼을 추가 이수하고 쏘카로 실제 운전까지 경험하는 것이 핵심"이라며, "운전면허 취득 시점과 관계없이 고객들이 쏘카와 함께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연계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제이에프파트너스가 운영 중인 고수의 운전면허는 일반적인 자동차 운전학원이 아닌, 시뮬레이터를 이용하는 신개념 실내 운전 연습장으로 운전면허 취득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특히 전체 이용 고객 중 20대와 30대 비중이 80% 이상을 차지할 정도로 MZ세대(밀레니엄+Z세대)의 운전 연습장으로 자리매김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