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시각장애 청소년에 전달할 오디오북 제작

    입력 : 2021.11.16 11:01

    벤츠, 시각장애 청소년에 전달할 오디오북 제작 임직원 봉사활동 실시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이하 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시각장애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전달할 오디오북 제작 봉사활동 '마음의 메아리'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마음의 메아리는 임직원 봉사활동 프로그램 '벤츠 올투게더'의 일환으로, 이번 활동에는 총 18명의 벤츠 코리아 임직원이 참여해 지난 6월부터 한 달간 전문 성우로부터 낭독 스킬 및 발성 등을 교육받는 등 완성도 높은 오디오북을 제작해 진행됐다.

    벤츠 코리아 임직원들이 제작한 오디오북은 청소년들의 마음을 보듬어주고 자존감을 높여주는 도서 '사춘기라 그런 게 아니라 우울해서 그런 거예요'와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은 청소년에게 주는 위로와 조언의 내용을 담은 도서 '지금 너에게 필요한 말들'이다.

    이번에 제작된 오디오북은 서울 시립 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의 전화도서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의 행복을 들려주는 도서관, 국립장애인도서관을 통해 전국 시각 장애인 복지관 및 장애인 도서관에 무료로 배포된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토마스 클라인 의장은 "임직원들이 진정성 있는 목소리를 담아 완성도 높은 오디오북을 제작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소외되기 쉬운 우리 주변 이웃들을 위해 의미 있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