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영국서 'G70 슈팅 브레이크' 세계 최초 공개

    입력 : 2021.07.09 11:36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 현대차그룹 제공

    제네시스가 8일부터 11일까지(현지 시각) 영국 잉글랜드 웨스트서식스주에서 열린 세계적인 자동차 축제 '2021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참가해 유럽 전략 차종인 'G70 슈팅 브레이크'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9일 밝혔다.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이하 굿우드 페스티벌)는 각 시대를 대표하는 클래식 차량부터 최신 슈퍼카, F1 및 WRC(월드랠리챔피언십) 레이스카 등을 전시해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하며 매해 2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찾는 영국 최대 자동차 축제 중 하나로 손꼽힌다.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 현대차그룹 제공

    이번에 공개한 G70 슈팅 브레이크는 제네시스가 지난해 출시한 더 뉴 G70의 외관에 트렁크 적재 공간을 확장해 실용성을 겸비한 모델이다. 이 모델은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인 '역동적인 우아함'의 균형에서 역동성에 더욱 비중을 둔 것이 특징이다. 지난 5월 이미지가 최초로 공개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제네시스는 이번 행사에서 G70 슈팅 브레이크를 포함해 G80, GV80, G70, GV70 등 유럽 시장에 선보일 5개 차종을 전시하는 한편, 전기차 기반의 GT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를 유럽 최초로 공개했다.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 현대차그룹 제공

    다양한 차종 전시와 함께 제네시스는 가파른 언덕으로 구성된 힐클라임 코스를 주행하는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단일 브랜드의 전 라인업이 코스를 주행하는 것은 굿우드 페스티벌 시작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제네시스는 올 하반기 유럽 진출에 대한 의지를 보여줄 전략형 모델 G70 슈팅 브레이크를 출시하고 G80 전동화 모델을 공개할 계획이다.

    제네시스 유럽법인 도미닉 보쉬 법인장은 "유럽 시장 전략 모델인 G70 슈팅 브레이크를 세계적인 자동차 축제에서 공개한다는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글로벌 브랜드로 성장하는 제네시스가 유럽 고객들에게 럭셔리 브랜드로 공고히 인식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