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코리아, 최대 규모 오프로드 축제 '지프 캠프 2021' 성료

    입력 : 2021.05.31 16:01

    지프 코리아가

    지프 캠프 2021 / 지프 코리아 제공

    지프 코리아가 국내 최대 규모 오프로드 축제 '지프 캠프 2021(이하 지프 캠프)'의 대장정이 마무리됐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지프 캠프는 지난 5월 7일부터 30일까지 총 23일간 강원도 양양 오토캠핑장과 송전 해변 인근에서 진행했다.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를 고려해 사전 예약제로 신청한 260팀, 총 1000명 이상이 참가해 안전하게 정통 오프로드 축제를 즐겼다. 지프 차량의 수만도 총 300여 대로, 각기 개성 넘치는 차량들이 모여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다양한 오프로드 코스와 해변을 배경으로 탁 트인 백사장을 질주하는 '비치 드라이빙', 멋진 비경과 함께 펼쳐진 오프로드 코스 '마운틴 트레일' 등 다채로운 시승 코스로 큰 호응을 얻었다.

    지프 캠프 2021 / 지프 코리아 제공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정부의 방역 지침 준수를 위해 인원수를 제한한 만큼 지프는 지난 21일 지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지프 캠프 현장 라이브'를 진행해 함께 하지 못한 지퍼(Jeepers)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약 4500명의 시청자들은 언택트 방식으로 지프 캠프 현장을 경험하며 함께 문화를 즐기고 소통했다.

    지프 코리아 제이크 아우만 사장은 "비록 지프 캠프는 코로나19라는 제한적인 상황에서 개최됐지만 많은 분이 힐링과 활력을 얻은 것 같다"며, "아직 이런 지프의 문화를 경험해 보지 못한 많은 분을 위해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체험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지프 캠프는 지프의 공식 파이낸셜 서비스 KB캐피탈의 공식 후원과 더불어 친환경 '그린 캠핑' 콘셉트로 진행됐다.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하기 위한 텀블러를 지급하고 바다 정화 활동을 위한 '짚깅' 활동을 독려했다. 그뿐만 아니라 환경보호 사회 혁신기업 '트리플래닛'과 업무 협약을 맺고 지프 캠프 참가비 일부를 강원도 숲 조성 사업에 기부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