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설 연휴, 코로나19로 장거리 안 가도 내 차 안전 점검은 필수"

    입력 : 2021.02.08 14:31

    르노삼성, 뉴 QM6 /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이하 르노삼성)가 설을 맞아 오는 10일까지 3일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실시하는 무상점검 서비스는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자가용을 이용하는 고객들이 많아질 것을 예상해 사전에 차량 점검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무상점검은 전국 12개 직영점에서 진행되며, 방문 고객은 워셔액 무상보충 및 타이어 공기압 체크를 포함해 2만원 상당의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르노삼성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는 타이어와 공조시스템(에어컨/히터), 오일류 등 일반 점검은 물론 내/외부 라이트, 브레이크 패드 및 디스크, 엔진 마운트 상태, 등속 조인트 부트 등 36개 항목에 대해 보다 섬세한 관리와 정밀한 진단 결과를 제공한다.

    르노삼성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이번 명절은 코로나19로 인해 장거리 운전은 줄겠지만 근거리도 자가용을 이용하는 운전자들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긴 연휴를 앞두고 무상점검 서비스를 통해 짧은 거리도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