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10월 전 라인업 '특별 프로모션' 실시… 최대 17% 할인 혜택 제공

    입력 : 2020.10.06 11:15

    폭스바겐, 티구안 / 폭스바겐코리아 제공

    폭스바겐코리아가 10월 한 달간 전 라인업을 대상으로 특별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특별 프로모션은 합리적인 가격 전략으로 비용 대비 가치를 높여 '수입차 시장의 대중화'를 선도하겠다는 폭스바겐코리아의 핵심 전략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세단 아테온은 상위 모델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와 사륜구동 모델 '아테온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 구매 고객이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17%, 현금 구매 시 15%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아테온 2.0 TDI 프리미엄'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14%, 현금 구매 시 12%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수입 SUV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대를 돌파한 티구안은 폭스바겐파이낸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최대 14%, 현금 구매 시 최대 12%의 할인 혜택이 라인업에 따라 각각 제공된다. 할인 혜택이 가장 큰 '티구안 2.0 TDI 프리미엄'의 경우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를 이용하면 3600만원대에 구매가 가능하다.

    대형 럭셔리 SUV 3세대 신형 투아렉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 이용 시 최대 14%, 현금 구매 시 최대 12%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투아렉 전 라인업에는 기본 3년에 추가 2년, 합이 총 5년 또는 15만km 선도래 기준의 보증 연장 프로그램이 제공되며, 모델에 따라 차량 반납 보상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10월 중 폭스바겐을 구매하는 고객 전원에게는 신차 보증 시작일로부터 6개월 내 1회 한도의 차량 점검 및 액체류 부품(탑업) 서비스 및 첫 공식 서비스 30% 할인을 제공하는 '신차 고객 대상 웰컴 서비스'와 블랙박스 장착 서비스가 함께 제공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