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코리아, PHEV '2021년형 프리우스 프라임' 출시

    입력 : 2020.09.09 14:18

    토요타, 2021년형 프리우스 프라임 / 토요타코리아 제공

    토요타코리아가 카카오톡 스토어를 통해 '2021년형 프리우스 프라임'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토요타의 핵심 기술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바탕으로 한 플러그 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이며, 국내에는 2017년 처음 소개됐다.

    이번에 출시한 2021년형 프리우스 프라임은 긴급제동 보조시스템(PCS), 차선추적 어시스트(LTA), 다이내믹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DRCC), 오토매틱 하이빔(AHB) 등 총 4가지 예방 안전 기술을 하나의 패키지로 묶어 탑승자의 안전을 보조하는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TSS, Toyota Safety Sense)가 기본 장착됐으며, 뒷좌석 사이드 에어백을 2개 더 추가해 총 10개의 에어백으로 탑승자의 안전을 더욱 강화했다.

    또한, 기존 4인승에서 5인승으로 바뀌어, 보다 여유로워졌으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안드로이드 오토와 애플 카플레이 기능을 지원한다.

    복합 모드 기준 공인 연비는 가솔린 및 하이브리드가 21.4km/ℓ, 전기는 6.4km/kWh이며, 1회 충전 시 전기 모드만으로는 최대 40km 주행 가능하다.

    2021년형 프리우스 프라임은 30대 한정으로 판매되며,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4934만원이다. 구매 절차는 카카오톡 스토어를 통해 예약금을 입금한 후 방문할 전시장을 선택해 시승 및 출고를 진행하면 된다.

    구매 시 다양한 혜택도 마련됐다. 토요타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금융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60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과 신차 교환 프로그램(구매 후 3년 이내 일정 조건 내 차대차 사고 발생 시 신차로 교환)이, 모든 구매 고객에게는 차량 무상점검 및 필수 소모성 부품을 교환해 주는 더블 FMS 쿠폰(Free Maintenance Service, 4년 또는 8만km까지)과 전기 충전 카드 50만원권 그리고 트렁크 정리함이 함께 제공된다. 최대 220만원의 하이브리드 세제 혜택, 최대 200만원의 공채 매입 감면 및 정부보조금 500만원도 지원받을 수 있다.

    토요타코리아 강대환 상무는 "PHEV는 친환경과 연비를 중시하는 고객에게 가장 현실적인 대안이 될 것"이라며, "프리우스 프라임과 함께 주중에는 도심에서 전기 에너지(EV 모드)를, 주말에는 가솔린 하이브리드로 교외 드라이빙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