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2020년형 티구안' 프로모션 실시… "6월, 개소세 70% 감면 혜택 마지막 기회"

    입력 : 2020.06.03 11:56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 / 폭스바겐코리아 제공

    폭스바겐코리아가 6월 한 달간 정부의 개별소비세 70% 감면 혜택을 마지막으로 누릴 수 있는 '2020년형 티구안 전 라인업'에 대한 특별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하반기부터 개별소비세 감면 혜택 폭이 기존 70%에서 30%로 줄어들 예정인 가운데, 폭스바겐코리아는 티구안을 가장 매력적인 조건으로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6월 한 달간 제공키로 했다.

    먼저, 티구안 2.0 TDI 프리미엄 트림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 이용 시 10%, 현금 구매 시 9%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티구안 라인업 상위 모델인 티구안 2.0 TDI 프레스티지와 티구안 사륜구동 모델인 티구안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 두 모델은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 이용 시 8% 할인, 현금 구매 시에는 7% 할인을 제공한다.

    총 소유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다양한 혜택 역시 함께 제공된다. 제조사 보증 3년 이후 추가적인 2년(총 5년) 또는 15만km 선도래 시점까지 연장 보증을 제공하는 '파워트레인 어드밴스드 워런티', 신차 보증 시작일로부터 6개월 내 1회 한도의 차량 점검 및 액체류 부품(탑업) 서비스 및 첫 공식 서비스 30% 할인을 제공하는 '신차 고객 대상 웰컴 서비스' 등 티구안 전 모델 라인업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지원된다. 블랙박스 장착 서비스도 티구안 전 모델 라인업에 제공된다.(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현금 구매 고객 모두 해당)

    넉넉한 실내와 트렁크 공간, 질리지 않는 간결하고 모던한 내·외부 디자인, 실용성, 연료 효율 등을 갖춘 티구안은 전 세계적으로 600만대 이상 판매됐을 뿐만 아니라, 지난해 10월 2020년형의 국내 출시 이후 2019년 11월, 2020년 3월·4월 베스트셀링 모델에 등극했다.

    특히 더욱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원하는 준중형 SUV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모델인 티구안 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는 사륜구동 탑재로 강화된 안전성과 레저활동에 높은 활용도를 자랑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개별소비세 70% 인하 혜택과 제조사 할인 및 트레이드인 혜택을 적용할 경우, 2020년형 티구안을 3500~4100만원 대에 구매할 수 있다"며, "6월이 티구안을 가장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적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