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서울 강서에 인증 중고차 '가양 전시장' 개장

    입력 : 2020.05.19 14:27

    벤츠 인증 중고차 가양 전시장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이하 벤츠 코리아)가 벤츠 인증 중고차 가양 전시장을 개장했다고 19일 밝혔다.

    총 36대의 차량을 전시할 수 있는 벤츠 인증 중고차 가양 전시장(KCC 오토)은 대규모 중고차 매매단지인 서서울모터리움 내에 위치해, 차량 구매는 물론 부품업체 등 다양한 자동차 관련 시설을 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어 높은 편의성을 제공한다.

    또한, 서울시 강서 지역에 위치해, 인근 지역 고객이 보다 가깝고 편리하게 인증 중고차를 체험하고 전문적인 상담을 거쳐 체계적으로 구매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차량 전문 감정 및 매입 담당 직원을 통해 벤츠가 보증하는 차량 정보 및 가격 시스템에 기반해 차량의 가치를 정확하게 평가받고 차량 판매를 위한 맞춤형 상담까지 받을 수 있다.

    벤츠 인증 중고차는 벤츠 코리아를 통해 공식 수입된 차량 중 6년 또는 15만km 이내 무사고 차량 중 198가지의 품질 및 안전성 검증을 거친 프리미엄 인증 중고 차량으로, 구매 시 철저한 차량 검증과 더불어 차량 주행 거리 및 정비 이력서까지 확인할 수 있다.

    사후 관리와 고객 만족을 위해 전국 벤츠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1년 또는 2만km까지 무상 보증 수리 프로그램, 픽업 & 딜리버리 서비스, 24시간 긴급출동 서비스 등 벤츠 인증 중고차만의 다양하고 차별화된 애프터서비스도 제공한다.

    벤츠 코리아는 "새로 개장한 벤츠 인증 중고차 가양 전시장을 포함해 전국 총 22곳의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운영하고 있다"며, "우수한 품질의 중고차와 체계적인 매매 서비스를 통해 프리미엄 인증 중고차 시장을 더욱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