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코리아, EDM 페스티벌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9' 2년 연속 메인 스폰서로 공식 후원

    입력 : 2019.05.30 17:45

    이미지 크게보기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9 포스터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이하 벤츠 코리아)가 오는 6월 29일, 30일 양일간 난지한강공원에서 열리는 컨셉츄얼 EDM 페스티벌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9'를 2년 메인 스폰서로 연속 공식 후원한다고 30일 밝혔다.

    벤츠 코리아는 지난 2013년에 이어 2016년과 2017년에는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를 후원한 바 있으며, 작년부터 스타디움의 메인 스폰서로 참여해 20·30세대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뮤직 페스티벌의 활발한 후원 활동을 진행하며 국내 젊은 층과의 적극적인 교감을 이어가고 있다.

    올해 스타디움에서 벤츠 코리아는 '저스트 라이크 유(Just Like You)'라는 테마로 연중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더 뉴 A클래스'를 전시할 예정이다. 더 뉴 A클래스 출시와 함께 진행하는 글로벌 마케팅 캠페인 저스트 라이크 유는 "다채로운 디지털 요소가 적용된 더 뉴 A클래스는 디지털에 익숙한 세대의 모습을 담고 있고 곧 나를 표현한다"를 컨셉으로 한다. 또한, 페스티벌 당일에는 자신만의 개성을 표출할 수 있는 스타 포토존, 플래그를 직접 만들어보는 DIY 액티비티 등을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미지 크게보기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9 무대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지난해 2월 암스테르담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더 뉴 A클래스는 2019 서울모터쇼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인 바 있다. 이 모델은 기존의 젊고 다이내믹한 이미지에 편의성을 강화하고, 혁신적인 디자인을 도입했다. 또한, 벤츠의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MBUX(Mercedes-Benz User Experience)를 비롯해 터치스크린으로 조작되는 와이드 스크린 콕핏, 최고 수준의 반자율 주행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등 다양한 편의 기능이 탑재됐다.

    한국에서 임기를 마치고 오는 6월 1일부로 벤츠 루마니아의 대표이사로 부임하게 되는 마틴 슐즈 벤츠 코리아 제품 & 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스타디움은 디지털과 미래주의적인 요소를 추구하는 젊고 다이나믹한 세대를 타깃으로 한다는 점에서 벤츠 코리아에게도 좋은 협업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더 뉴 A클래스를 통해 벤츠 코리아 역시 젊고 최신 기술에 능통한 소비자들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올해로 6회를 맞이하는 스타디움은 거대한 펜타곤 형태의 스테이지에서 각기 다른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는 컨셉츄얼 페스티벌로, 올해는 국내에서 개최되는 EDM 페스티벌 중 가장 먼저 12명의 아티스트 라인업을 발표해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