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제4회 기브앤레이스', 오는 26일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 예정

    입력 : 2019.05.10 12:54

    이미지 크게보기
    2018년 제3회 기브앤레이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오는 26일, 약 2만여명의 참가자와 약 10억원 규모의 기부금 기부와 함께 역대 최대 규모로 제4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레이스'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기브앤레이스는 지난 2017년부터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공동 개최됐으며, 스포츠를 통한 건강 증진과 기부의 나눔의 가치를 함께 실천하는 기부 문화 확산 마라톤 캠페인이다. 특히 4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서울특별시(공식 후원)와의 협업을 통해 대회 규모와 내용 면에서 대폭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2017년 2000명의 참가 인원으로 시작한 첫 대회는 참가자의 성원에 힘입어 6개월 만에 참가 인원을 5배 늘린 1만명 규모로 2회 대회를 진행했으며, 지난해 3회 대회는 참가 접수 3일 만에 마감된 바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018년 제3회 기브앤레이스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공

    이번 4회 대회는 규모를 2배 늘려 총 2만명 참가자로 개최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참가비와 추가 기부금, 현장 기부금 전액을 전달하는 기부금 규모도 역대 최대 규모인 약 10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전액 국내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의 의료비 및 교육비로 전달될 예정이다.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 가능한 이번 대회의 달리기 코스는 총 3가지로 마련된다. 상암월드컵공원에서 여의도공원까지 이어지는 10km와 21km 하프 마라톤 코스 그리고 여의도공원 일대 3km 걷기 코스로 진행될 예정이다.(기존 3/5/10km)

    참가자 모두가 최종 집결하게 될 여의도공원에서는 다비치, 마마무, 김연우 등 국내 정상급 아티스트들의 축하 공연과 유럽 왕복항공권 등 경품 추첨(참가자 대상), 포토월 행사 등 시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축제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레이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성별 제한 없이 접수 가능하다. 코스별 인당 참가비는 전 부문 5만원으로, 참가자 전원에게는 구간별로 기능성 티셔츠 및 스포츠 기념품(러닝 벨트, 카프 슬리브), 점심 도시락 등이 제공된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3차례에 걸쳐 기브앤레이스를 개최하며 누적 참가자 총 2만2000명과 누적 기부액 12억원을 기록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