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작년 영업익 7037억원… 고인치 타이어 판매 증가

    입력 : 2019.02.13 16:07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가 2018년 글로벌 경영실적 기준 매출액 6조7954억원과 영업이익 7037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한국타이어에 따르면 유럽과 미국 등 주요 시장에서 17인치 이상 고인치 타이어 판매가 전년 대비 3.9% 증가하면서 전체 승용차용 타이어 매출의 52.3%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특히 4분기에는 한국 시장의 유통 안정화를 바탕으로 교체용 시장에서의 판매 및 고인치 타이어 비중이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또한, SUV 및 북미지역 판매는 물론 일본 완성차의 신차용 타이어(OE: Original Equipment) 공급이 지속적으로 확대됐다.

    반면 중국을 포함한 글로벌 자동차 시장 수요 둔화로 인한 교체용 타이어 시장과 신차용 타이어 공급 감소로 실적에 영향을 주었다.

    한국타이어는 2019년 매출액 7조4000억원, 영업이익 7500억원을 목표로 주요 시장에서의 17인치 이상 고인치 타이어 판매 확대, 프리미엄 신차용 타이어 공급 및 프리미엄 상품 경쟁력 강화를 통한 프리미엄 이미지 제고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그뿐만 아니라 신차용 타이어 공급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안정적인 성장 구조를 구축하고 해외 각 지역별 유통 전략을 최적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