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니아, 고객 찾아가는 트럭 로드쇼 개최..이색 마케팅 ‘주목’

    입력 : 2019.01.14 16:02 | 수정 : 2019.01.14 16:02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 스카니아가 로드쇼를 펼친다.

    스카니아코리아그룹(대표 페르 륄례퀴스트)은 3월 말까지 전국 주요 거점에서 ‘올 뉴 스카니아’ 트럭을 순회 전시하는 로드쇼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올 뉴 스카니아’ 트럭은 스카니아 역사상 가장 긴 연구개발 기간과 역대 최대 규모의 비용을 투자해 20년만에 선보인 신차로, 한국에서는 지난해 2월과 7월에 각각 출시됐다.

    이번 로드쇼는 14일 거창을 시작, 김해와 광주, 나주, 광양, 인천, 군포, 제천, 동해, 대전, 충주 등 전국 11개 지역, 50개 주요 거점에서 진행된다.

    스카니아코리아 측은 고객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신차를 소개하기 위해 고객들의 작업현장을 비롯해 화물차 휴게소, 서비스센터 등에 차량을 전시하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설명이다.

    또 차량 설명 및 구매 상담을 위한 전문인력과 별도의 상담 공간 마련뿐 아니라 행사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는 기념품도 증정한다.

    ‘올 뉴 스카니아’ 트럭은 P, G, R, S캡 등 운전자 편의를 도모한 다양한 캡 구성과 폭넓은 마력대로 비즈니스 형태에 따라 최적화된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해진 라인업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스카니아 트럭의 강점인 안전성과 운전자 편의성 등의 특장점에 더욱 향상된 파워트레인과 공기역학으로 뛰어난 연비 효율까지 갖췄다는 평가다.

    여기에 개선된 힐 홀드 시스템인 오토홀드를 업계 최초로 적용해 안정성을 더욱 강화하였다. 카고트럭의 경우, 새로운 2세대 전자 유압식 조향 태그액슬을 업계 최초로 장착, 보다 정밀한 조향 성능을 제공한다.

    이번 로드쇼에서는 출시 이후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R500 8x4 덤프트럭, S500 10x4*6 카고트럭, G450 8x4*4 윙바디와 암롤트럭이 전시된다.

    페르 릴례퀴스트 스카니아코리아 대표는 “바쁜 고객들을 위해 직접 현장으로 찾아가 신차를 소개하기 위한 이번 로드쇼를 통해 고객들이 ’올 뉴 스카니아’ 트럭의 뛰어난 성능과 새로운 기능을 직접 느껴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과의 접점을 최대한 늘리고 고객이 직접 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자주 마련 하겠다”고 덧붙였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