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티, 크리스티안 뫼니에 신임 사장으로 선임..마케팅 전문가 평가

    입력 : 2019.01.10 16:03 | 수정 : 2019.01.10 16:03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인피니티는 크리스티안 뫼니에(Christian Meunier)를 신임 사장으로 선임하고, 인피니티 브랜드와 글로벌 사업을 총괄하는 이사회 의장직에 임명했다고 10일 밝혔다.

    뫼니에 신임 사장은 지난 2002년부터 닛산 유럽지사에 입사, 최근 수년 간 북미 지역을 총괄해왔다. 미국에서는 북미 총괄 수석 부사장으로, 캐나다에서는 닛산 캐나타 대표로서 영업과 마케팅을 지휘했다. 뫼니에는 영업과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브랜드 라인업 모델 관리, 부품 및 서비스, 상품 기획을 비롯해 트럭과 경차, 고객 품질관리, 판매대리점 네트워크 개발까지 업무를 경험했다.

    한편, 히로토 사이카와 닛산 CEO는 “크리스티안 뫼니에 신임 사장은 인피니티에서 쌓은 글로벌 마케팅 및 세일즈 리더십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역할을 성공적으로 이행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