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11월 내수 4만8700대 기록..‘K 시리즈’ 강세

    입력 : 2018.12.03 16:08 | 수정 : 2018.12.03 16:08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기아자동차는 지난 달 내수 4만8700대, 해외 19만8415대등 총 24만7115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내수는 전년 동기 대비 0.7%, 해외는 4.6% 줄어든 실적이며, 그 결과 총 3.8% 감소세를 보였다.

    다만, 지난 달 까지의 누계 실적은 국내 48만9500대, 해외 208만1674대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0%, 1.8%씩 증가했으며, 그 결과 글로벌 판매량은 257만1174대로 2.1% 증가했다.

    국내는 K 시리즈를 앞세운 승용 모델의 판매가 전년 대비 17.3% 증가, 2만2546대의 판매를 기록했으나, RV 판매가 감소하며 전반적인 실적 감소세를 나타냈다.

    K9은 지난 달 총 1073대 판매를 기록, 출시 이후 줄곧 1000대 이상의 판매량을 이어가고 있다. 올해 누적 판매는 1만761대를 기록, 2012년 1세대 K9출시 이후 처음으로 연간 판매 1만대를 넘어섰다.

    K7은 4741대, K5는 4951대가 판매돼 전년 대비 각각 27%, 30.7% 증가했으며, K3는 같은 기간 38% 증가한 3891대가 팔렸다. 이에 따라 K 시리즈의 판매는 전년 대비 39.7% 증가한 결과를 보였다.

    RV 라인업에서는 카니발이 전년 대비 16.2% 증가한 6571대를 기록, 8개월 연속 기아차의 베스트셀링 모델에 이름을 올렸다. 전체 RV 라인업의 판매량은 2만475대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15.5% 감소한 기록을 나타냈다.

    니로는 전기차 499대를 포함, 총 2280대가 판매됐으며, K5 하이브리드 422대, K7 하이브리드 1000대 등 친환경차 판매량은 전년 대비 16.6% 감소한 3702대를 기록했다.

    한편, 스포티지는 해외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13.5% 증가한 3만9190대의 판매량을 기록, 해외 최다 판매 모델에 등극했으며, 프라이드가 2만9962대로 두 번째로 많았다. K3는 2만7625대의 판매량으로 뒤를 이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TV 데일리카] 고성능차 ‘K3 GT’...다이내믹함과 스포티한 디자인 감각
    기아차, LA오토쇼서 신형 쏘울 공개..SUV 강조한 디자인 감각
    기아차, ‘살롱 드 K9’ 연장 운영..“연말 방문 증가 수요 대응”
    [TV 데일리카] 고성능차 ‘K3 GT’에 적용된 가변형 그래픽 조명 ′주목′
    고성능 버전 K3 GT, 해치백 5도어 선택률 무려 80%..‘눈길’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