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청년 벤처 창업에 1억 지원..사회공헌 활동 강화

    입력 : 2018.11.09 09:09 | 수정 : 2018.11.09 09:09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기아차가 청년 벤처 창업가들을 지원한다.

    기아차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서울마루(MARU)180에서 '청춘, 내:일을 그리다' 캠페인 시즌2 성과공유회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카셰어링 플랫폼 그린카를 통해 기아차를 이용한 고객의 주행거리당 일정금액을 기아차가 기부해 모금한 후 청년 소셜 벤처 창업가들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기아차는 이번 '청춘, 내:일을 그리다' 시즌2를 통해 모금한 총 1억원의 기부금을 소셜 벤처 설립을 꿈꾸는 청년 창업가 10개팀을 지원하는 데 활용했다.

    특히 기아차는 사회적 기업가 전문 멘토링, 실제 창업을 위한 법률, 회계, 인허가 관련 자문 , 실습 중심의 비즈니스 모델 수립 등 청년 창업가들의 초기 사업화 단계를 위한 다양한 청년 창업 지원책을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청춘, 내:일을 그리다' 는 고객과 함께 만들어가 더욱 뜻 깊은 공익 캠페인이며 사회적 기업 창업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사업을 꾸준히 실시 할 것"이라고 말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이젠 모바일로 차량 관리하는 시대..기아차 ‘KIA VIK’ 출시 ‘눈길’
    기아차, 10월 내수 4만6100대 기록..K9 판매 순항
    기아차, 세마쇼서 ‘포르테 GT’ 첫선..북미시장 공략
    [프리뷰] ‘DUB 스타일’ 입은 기아차 K9..고급감 더한 인테리어 ‘눈길’
    기아차, ‘모빌리티’ 론칭으로 차별화된 마케팅..고객 로열티 강화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