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대한적십자사에 심폐소생술 교육사업 기부금 전달

    입력 : 2018.08.13 00:13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지난 10일 대한적십자사와 ‘생명지킴이 심폐소생술 교육사업’을 위한 협약을 맺고 기부금 1억 5천만 원을 전달했다. 

    서울 중구 소파로에 위치한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백정현 대표와 대한적십자사 박경서 회장 등이 참석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대한적십자사가 실시하는 ‘생명지킴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지원해 초·중·고교 등 교육 기관 및 노인 관련 유관기관에서 약 2만여명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 급성심장정지는 매년 3만여건 내외로 발생하지만 생존율은 5%내외에 불과하다. 그러나 환자 주변의 일반인이 심폐소생술 시행할 경우 급성심장정지 환자 생존율이 약 3배 높아지고, 심폐소생술 교육 경험율이 10% 증가할 때 급심장정지 환자 생존율이 1.4배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와 대한적십자사는 응급의료시설 접근성이 낮은 지역에 거주하는 노을들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진행할 뿐만 아니라, 긴급상황 발생 시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의료접근성이 낮은 지역에 자동심장충격기(AED)를 20대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이번 협약 이외에도 2013년 재난 및 취약계층 구호를 위해 대한 적십자사에 디스커버리4를 구호차량으로 기증한 것을 시작으로 2014년부터 3년간 전국 약 200개 초·중·고등학교, 1만984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보행자 안전을 위한 교통안전교육캠페인을 후원했다. 또한, 2017년 12월에는 긴급재난대응차량으로 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를 기증하며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사회공헌활동 및 기부문화에 앞장서 타의 모범이 되며 누적 기부금이 5억원이 넘는 개인 또는 기관에 수여하는 적십자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을 받은 바 있다.

    신수민 기자

    • Copyrights ⓒ 더드라이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