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크 전시회 ‘서울모터사이클쇼’ 개막..9개 제조사 17개 신모델 공개

    입력 : 2018.04.12 16:00 | 수정 : 2018.04.12 16:00

    국내 유일의 바이크 전시회 ‘서울모터사이클쇼’가 개막했다.

    한국이륜자동차산업협회(KOIMA)는 12일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에서 서울모터사이클쇼 전시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서울모터사이클쇼에는 BMW, 할리데이비슨, 가와사키, 스즈키, 인디언모터사이클, 베스파, 피아지오, MV아구스타, 리와코 등 완성차 업체들이 대거 참가해 라이더의 눈길을 사로잡는 자사의 대표 모터사이클 모델들을 선보였다. 신차의 경우 국내 최초 공개 17종을 포함해 총 70여종의 모터사이클이 전시됐다.

    이외에도 헬멧 제조 전문업체 HJC와 아라이코리아, 오토바이 용품 전문업체 해리통상을 비롯해 각종 모터사이클 액세서리 및 부품업체들도 대거 참가, 모터사이클 마니아들에게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번 2018 서울모터사이클쇼에서는 사전 참관 접수를 마친 동호회 대상으로 단체 포토월 및 휴게공간을 제공하는 등 국내 모터사이클 라이더들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소통과 문화의 공간도 별도로 마련됐다.

    여기에 피트니스 모델 바이크 콜라보 공연, 어드벤처 라이딩 스킬 이벤트, 라이프 사진 공모전, VR체험, 페이스페인팅 및 타투를 체험하는 플러스존 등 가족들이나 연인들이 즐길만한 부대 행사들도 풍성하게 마련됐다.

    한편, 2018 서울모터사이클쇼는 같은 기간 진행되는 EV트렌드코리아와 함께 관람할 수 있으며, 이번 전시는 오는 15일까지 이어진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