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모빌리티 인기에 삼천리 전기자전거 6종 공개

    입력 : 2018.02.12 08:39

    전기자전거 팬텀제로
    삼천리자전거가 2018년형 전기자전거 신제품 라인업을 공개했다.

    삼천리자전거는 올해 제품군을 미니벨로, MTB부터 접이식 전기자전거까지 다양화해 기존 5차종에서 6차종으로 확대 출시했다. 구동방식도 파워 어시스트 전용 제품 3종, 파워 어시스트 및 스로틀 겸용 제품 2종, 스로틀 전용 제품 1종으로 확대했다.

    수요가 많은 스마트 모빌리티인 전동 킥보드를 완전히 새롭게 리뉴얼 출시해 스마트 모빌리티에 관심이 많은 젊은 층을 공략할 계획이다.

    접이식 전기자전거 팬텀마이크로
    자전거 관련 법 개정으로 3월부터 파워 어시스트(Power Assist System) 방식의 전기자전거가 자전거 도로를 주행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삼천리자전거에서 파스 전용 제품을 새롭게 출시했다. 파스 구동방식을 적용한 제품은 미니벨로 형 ‘팬텀제로’, MTB형 ‘팬텀EX’, 폴딩형 ‘팬텀마이크로’로 이용 환경이나 사용목적에 따라 다양하게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

    전기자전거 주력 상품인 ‘팬텀제로ZERO’는 20인치 바퀴를 적용한 미니벨로 타입의 파스 구동방식 전기자전거다. 일반적인 자전거 형태에서 다운 튜브를 없애고 헤드라이트부터 배터리까지 일체형으로 이어지는 프레임 디자인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2017년에 굿디자인 우수 제품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배터리 용량은 6.5ah로 이전 제품 대비 1회 충전 시 10km 정도 더 주행하는 최대 70km까지 주행 가능하다. 또한 편의성을 강화해 주행 중 핸드폰을 충전할 수 있는 USB 포트를 장착했다. 프레임 일체형 전조등과 잔량 표기가 가능한 후미등을 배터리에 적용해 추가로 라이트를 장착하지 않아도 된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두 가지다. 가격은 99만원이다.

    전동킥보드 브리츠 BRITZ
    신제품 ‘팬텀 마이크로’는 휴대 및 보관성이 우수한 16인치 접이식 전기자전거다. 차체 크기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안장 아래 시트 포스트에 배터리를 내장했다. 5단계 파워 어시스트 방식을 적용해 성능과 기능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휴대성은 강화했다.

    삼천리자전거는 스마트 모빌리티 시대 인기 제품군인 전동 킥보드도 새롭게 리뉴얼 해 출시한다. 출시 예정인 전동 킥보드 ‘브리츠’는 휴대성과 주행성 및 안전성을 강화했다.

    삼천리자전거 관계자는 “2018년 전기자전거 라인업은 이용자의 이용 환경과 편의성을 고려해 구성했다”면서 “전기자전거 관련 법이 개정 시행되고 스마트 모빌리티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는 만큼 전기자전거가 대중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더드라이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