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20대 한정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 출시

    입력 : 2018.01.11 11:03

    이미지 크게보기
    지프,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 / FCA 코리아 제공

    FCA 코리아가 지프의 플래그십 모델인 그랜드 체로키 탄생 25주년을 기념해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그랜드 체로키는 1992년 처음 선보인 이후 프리미엄 SUV 세그먼트를 개척하며 40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를 기록하고 있는 지프 브랜드의 플래그십 모델이다.

    진화를 거듭해 현재 4세대에 이른 그랜드 체로키는 지프 브랜드의 전설적인 오프로드 능력뿐만 아니라 온로드 주행 성능, 세련된 터치의 인테리어, 사용자 친화적인 기술, 경쟁력 있는 연비 효율성, 그리고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사양을 갖추고 있다.

    이번에 출시한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2018년형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모델을 기반으로 했으며 그랜드 체로키 25년의 헤리티지를 강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외관은 전면 범퍼, 그릴 링, 루프 레일, 하단 범퍼 아플리케, 안개등 및 테일 램프 베젤 등에 플래티늄 크롬으로 엑센트를 주고 있다. 측면은 바디 컬러와 동일한 펜더 플레어와 도어 핸들을 선보이며 후면은 25주년 기념 배지로 스페셜 에디션의 특별함을 강조했으며, 20인치 헤리티지 알루미늄 휠이 적용됐다.

    이미지 크게보기
    지프,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 / FCA 코리아 제공

    실내는 인스트루먼트 패널 알루디엠 리니어 베젤, 알룸 페인티드 스티어링 휠 베젤, 가죽 인스트루먼트 패널 및 센터 암레스트, 그리고 특별한 가죽 트림 시트를 적용해 플래그십 모델만의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파워트레인은 유로6 3.0L V6 터보 디젤 엔진과 ZF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최고출력 250마력, 최대토크 56.0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복합 연비는 10.4km/l(도심: 9.5km/l, 고속: 11.7km/l)이다.

    또한, 최대 100%의 토크를 전후 차축으로 배분할 수 있는 지프의 독보적인 쿼드라-트랙 II 4WD 시스템이 탑재돼 탁월한 오프로드 성능을 제공한다. 주행 조건에 따라 스노우, 샌드, 오토, 머드, 락 등 5가지 주행 모드 중 선택할 수 있는 셀렉-터레인 지형 설정 시스템도 탑재돼 오프로드 성능을 구현한다.

    편의 사양은 7인치 TFT LCD 멀티-뷰 디스플레이와 한국어 음성 인식이 가능한 유커넥트의 8.4인치 터치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위한 60여 종의 첨단 사양들이 기본으로 적용됐다.

    그랜드 체로키 2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블랙과 화이트 두 가지 컬러이며, 국내에는 20대만 한정으로 판매된다.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7080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