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에 가장 빨리 판매되는 중고차 살펴보니..그랜저IG·E클래스 ‘인기’

    입력 : 2017.12.07 16:04 | 수정 : 2017.12.07 16:04

    국산차에서는 현대차 그랜저IG, 수입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가 중고차 시장에서 가장 빨리 판매되는 모델인 것으로 조사됐다.

    SK엔카닷컴은 SK엔카 홈페이지에서 거래된 중고차 매물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한 결과, 국산차는 현대자동차 그랜저IG, 수입차에서는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가장 빨리 팔린 모델로 나타났다고 7일 밝혔다.

    SK엔카닷컴은 지난 10월 1일부터 12월 6일까지 SK엔카닷컴 홈페이지에서 국산차는 100대 이상, 수입차는 50대 이상 판매가 완료된 모델들을 대상으로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해 이번 결과를 발표했다.

    국산 중고차 중에서는 2017년식 현대차 그랜저 IG가 평균 판매 기간 16.42일을 기록, 가장 빨리 팔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현대차 아반떼 AD는 평균 판매 기간이 19.47일로 나타나 2위에 올랐으며, 기아차 레이는 21.31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보여 3위를 차지했다.

    수입 중고차 시장에서는 2017년식 벤츠 E클래스가 16.02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가장 빨리 팔리는 모델로 나타났다. 또 2014년식 포드 익스플로러와 2015년식 폭스바겐 티구안이 각각 18.82일, 19.46일로 조사돼 뒤를 이었다.

    차종별로 살펴보면 가장 빨리 판매되는 경차는 기아차 레이로 조사됐으며, 준중형차에서는 현대차 아반떼 AD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형차 부문에서는 벤츠 E클래스, 대형차에서는 현대차 그랜저 IG가 1위를 차지했고, SUV 부문에서는 포드 익스플로러, RV에서는 기아차 올 뉴 카니발이 가장 빨리 팔리는 모델로 이름을 올렸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최근 연식의 모델이 가장 빨리 팔려 신차급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벤츠 E클래스의 경우 신차 시장에서의 높은 인기를 이어가며 연식을 불문하고 짧은 판매 기간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관련기사]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