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신형 A7′ 공식 데뷔..진화된 디자인·기술력 ′주목′

    입력 : 2017.10.20 17:25 | 수정 : 2017.10.20 17:25

    아우디가 지난 19일 새롭게 변화한 '2018년형 A7'을 공식 공개해 주목된다.

    2018 A7은 신형 A8과 동일한 아우디의 MLB Evp 플랫폼을 입었으며, 보다 진화된 외관에 새로운 엔진, 그리고 마일드 하이브리드 기술을 탑재했다. 차량 길이는 4,969mm로 A8보다 조금 작으며 전폭과 전고는 거의 동일하다. 휠베이스는 A8보다 10mm 길어졌는데, 덕분에 승객을 위한 내부 공간도 21mm 늘어났다.

    신형 A7은 얼마 전 스케일 모델로 보았던 것 처럼 A8의 프론트 엔드 범퍼를 빌려왔으며, 프롤로그 컨셉의 영향을 받은 넓고 낮은 그릴과 카리스마 넘치는 헤드라이트를 채택했다. 아우디의 레이저 기술을 사용하는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는 총 세 가지 시스템으로 구성되어 있다.

    차량 측면부와 루프라인은 전작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유지한 모습이다. 그리고 신형 A7의 모습 중 가장 인상적으로 변화한 후방에는 e-트론 컨셉과 비슷한 수평형 LED 테일라이트가 자리잡고 있는데, 차량 문이 잠기면 이 후방 라이트가 빠르게 빛나면서 애니메이션 효과를 일으킨다.

    신형 A7의 차량 동력원으로는 유럽 기준 3.0리터 V6 TFSI 가솔린 엔진이 장착된다. 아우디의 새로운 네이밍 정책에 따라 '55 TFSI' 뱃지를 다는 3.0리터 V6 TFSI 엔진은 최대 335마력에 51kg.m 토크를 발휘하며, 0-100km/h까지는 5.3초만에 주파한다. 최고시속은 249km/h에 17.4km/l의 연비를 지니고 있으며 CO2 배출량은 km 당 154g이다. 이 밖에 6기통 가솔린이나 디젤 엔진들은 내년 상반기 이후 추가될 계획이다.

    모든 A7 스포트백 라인업 모델들은 후륜구동 기반이며, 콰트로 시스템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신형 A7에는 새로운 전동 섀시 컨트롤 시스템이 추가됐는데, 여기에는 서스펜션 셋업은 기본형태와 10mm 낮은 스포츠 서스펜션, 어댑티브 댐퍼 시스템과 자동제어 에어 서스펜션이 모두 포함된다.

    A7의 모든 엔진들은 신형 A8에도 적용된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탑재되는데, 이 시스템은 50km/h에서 159km/h 구간 브레이크 작동시 리튬이온 배터리와 스타터 제네레이터에 동력을 공급해 연비를 개선하는 작용을 한다. 아우디는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22km/h 속도 내에서 작동되는 스톱 앤 스타트 기능, 그리고 기존 시스템 업데이트로 10% 정도 연비를 개선했다고 밝혔다.

    아우디는 2018 A7 스포백에 여덟 가지 외관 색상을 새롭게 추가했으며, 옵션으로 유광 블랙 색상이 입혀지는 S-라인 스타일링 패키지도 새로 선보인다. 차량 내부에는 가장 진보적인 MMI 터치반응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10.1인치&8.6인치 스크린이 상하로 데쉬보드에 자리잡고 있다. 두 스크린은 모두 차량 공조 시스템과 기능을 조작하는 역할을 하며, 헵틱&어쿠스틱 진동 피드백으로 마치 '클릭'하는 듯한 감촉을 안겨준다고 한다.

    또한 아우디는 A7의 내부가 "미래지향적인 라운지의 분의기를 주는 형태"라고 소개했다. 넉넉한 헤드룸과 객실은 전작보다 향상된 편안함을 제공하며, 535리터의 넓은 트렁크 공간으로 실용성도 더했다. 그 밖에 신형 A7 스포트백에는 또한 400가지로 구성된 커스텀 파라미터와 39개의 운전 보조 시스템, 그리고 주변에 있는 다른 아우디 차량과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Car to-X'가 제공되며, 2018년 후반에는 스마트폰 원격 주차 기능이 업데이될 예정이다.

    다채로운 신기술과 카리스마 넘치는 디자인으로 무장한 2018년형 A7 스포트백은 내년 1월 유럽에서부터 판매가 시작된다. 차량 가격과 세부 제원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으며, 55 TFSI 콰트로의 경우 유럽기준 6만8천유로(한화 약 9천만원)의 판매가격을 지니고 있다.


    • Copyrights ⓒ 데일리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