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 기네스북 기록 세운 'E-PACE' 세계 최초 공개… 국내 판매 가격은?

    입력 : 2017.07.14 15:54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재규어는 고성능 콤팩트 SUV 'E-PACE'가 15m 점프한 상태에서 270도로 차체를 뒤트는 '배럴 롤'을 성공시켜 기네스북 신기록을 세우며 전 세계에 처음 공개됐다고 14일 밝혔다.

    민첩성, 정밀성 등의 뛰어난 퍼포먼스를 보여준 이번 기네스북은 재규어가 4개 대륙에서 25개월 동안 진행한 혹독한 E-PACE 테스트의 최종 관문이었다. 이를 통해 E-PACE는 재규어의 명성에 걸맞은 예술적 성능을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이 배럴 롤은 1974년 제임스 본드 영화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에서 처음 선보였던 상징적인 자동차 스턴트를 재현한 것으로, 영국에서 유일하게 160미터의 런업과 런오프가 가능한 엑셀 런던 전시 센터에서 세계 신기록을 세웠다.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운전대는 23개의 기네스 기록을 보유한 베터랑 스턴트 드라이버 테리 그랜트가 잡았다. 그는 "지금까지 배럴 롤을 깨끗하게 성공시킨 양산차는 없었던 것으로 알고 있어, 이에 꼭 도전하고 싶은 포부가 있었다"며, "재규어 F-PACE로 360도 회전 루프를 주행해 세계 신기록을 세운 후, 더욱 극적인 기록을 세워 'PACE' 라인업이 역사의 다음 장을 쓰는데 기여한 대단한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E-PACE는 스포츠카의 디자인과 성능을 갖춘 4륜 구동 모델이다. 이 모델은 순수 전기차인 I-PACE 콘셉카와 2017년 올해의 자동차로 선정된 F-PACE와 함께 퍼포먼스 SUV 라인업에 합류하게 된다. F-PACE 역시 2015년 고난도의 360도 회전 루프 주행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된 바 있다.

    외관은 F-TYPE 스포츠카에서 영감 받았으며, 재규어임을 확실히 알아볼 수 있는 그릴, 근육질의 균형 잡힌 자태, 짧은 오버행, 강력한 헌치가 시각적으로 대담하고 확고한 자태를 만들어 주어 즉각적으로 역동적인 민첩함이 느껴진다. 또한, 날렵한 루프라인과 두드러지는 사이드 윈도우 그래픽에서 재규어 스포츠카 DNA가 확연히 드러난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10인치 터치스크린도 기본 장착돼 다양한 앱과 연동이 가능하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인컨트롤 시스템은 연료 수준과 주행 가능 거리를 스마트폰이나 스마트 워치를 통해 원격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스마트폰을 사용해 원격으로 자동차의 냉난방 시스템을 작동하고, 시동을 켤 수도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내부 공간은 넉넉한 레그룸을 제공해 운전자를 비롯 총 5명이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다. 차량의 정교한 인테그럴 링크 후방 서스펜션 구조 덕분에 가능해진 널찍한 적재 공간에는 골프 클럽, 대형 캐리어, 유모차를 실을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국내에서는 E-PACE에 250마력의 인제니움 가솔린 엔진 또는 180마력의 인제니움 디젤 엔진이 탑재될 계획이다. 재규어로는 처음으로 E-PACE에는 액티브 드라이브라인 4륜 구동 시스템이 장착됐다. 재규어의 독특한 후륜 구동 특징에 획기적인 트랙션이 지능적으로 결합됐다. 시스템의 토크 바이어싱 역량은 모든 기후 및 도로 조건에 최적화된 안정성, 다이내믹스 및 연비를 제공한다.

    또한, 설정 가능한 다이내믹 모드는 운전자가 가속, 자동 변속, 핸들링 및 어댑티브 다이내믹스 서스펜션 시스템에 대한 개별 설정을 보다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게 해준다. 어댑티브 다이내믹스는 운전자 조작, 차체 및 휠의 움직임을 감지하고, 사전적으로 서스펜션과 섀시를 로드해 댐핑을 조정함으로써 모든 조건에서 향상된 롤 제어와 민첩성을 제공한다.

    최첨단 안전 및 운전자 보조 기술도 적용됐다. 스테레오 카메라는 첨단 자율 비상 제동 시스템을 지원한다. 이 카메라는 또한 보행자 감지와 차선 유지 보조 및 교통 신호 인지는 물론 지능형 속도 제한과 운전자 상태 모니터 시스템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전후면 주차 보조 기능이 기본 탑재됐다.

    그뿐만 아니라 카메라가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EPAS) 시스템 및 후방 레이더와 결합돼 다차선 도로에서 측면 충돌의 위험을 감소해주는 사각 지대 보조 기능을 제공한다. 새로운 전방 차량 감지 시스템은 또한 가시성이 제한된 교차로에서 운전자들에게 다가오는 차량에 대해 경보를 해준다. 첨단 액티브 안전 기능에는 보행자 에어백이 포함된다. 충돌이 발생하면 보넷 후방 모서리 아래에서 이 에어백이 전개돼 보행자를 보호해준다.

    이미지 크게보기
    재규어, E-PACE / 재규어 코리아 제공

    이 밖에도 12.3인치 풀컬러 디지털 계기판과 메리디안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그리고 재규어의 웨어러블 액티브 키 등이 포함됐다. 웨어러블 액티브 키를 통해 운전자가 조깅이나 자전거 타기 등 야외 활동을 즐기는 동안 자동차 내부에 메인 키를 둔 상태로 차량을 잠글 수 있도록 해준다. 액티브 키가 활성화된 경우 팔목 밴드를 뒤 트렁크의 자동차 번호판 상단에 갖다 대면 차량 내부에 있는 모든 스마트 키가 비활성화된다.

    E-PACE는 2018년 상반기 출시 예정이며, 국내 판매 예정 가격은 5000만원 대부터 시작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