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상품성 개선한 '2018년형 더 뉴 트랙스' 출시… 성능과 가격은?

    입력 : 2017.06.12 10:22

    이미지 크게보기
    쉐보레, 2018년형 더 뉴 트랙스 / 한국지엠 제공

    쉐보레가 2018년형 더 뉴 트랙스에 내외관 콘텐츠를 강화하고 첨단 안전사양을 기본 적용한 블레이드 에디션과 6단 수동변속기 모델을 새로 투입하고 오늘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12일 밝혔다.

    2018 더 뉴 트랙스는 기존 LTZ 트림을 대체하는 프리미어 트림을 신설하고 고객 선호도에 따른 패키지 구성으로 1.4리터 가솔린 터보 모델과 1.6리터 디젤 모델의 최고 가격을 각 29만원 인하했다. 또한, 경제성과 펀 드라이빙을 실현한 6단 수동변속기 모델을 도입해 제품 기본 가격을 기존보다 160만원 인하한 1695만원부터 설정했다.

    이미지 크게보기
    쉐보레, 2018년형 더 뉴 트랙스 / 한국지엠 제공

    최고출력 140마력, 최대토크 20.4kg.m의 1.4리터 가솔린 터보 모델에 새로 도입된 6단 수동변속기는 유럽에서 개발 및 생산, 부평공장으로 직접 공급되며, 오펠의 중형세단 인시그니아와 스포츠 컨버터블 카스카다에 적용된 변속기이다. 또한, 정확한 직결감과 조작감으로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배가시킬 뿐만 아니라 복합 연비는 12.3km/L(도심: 11.1km/L, 고속도로: 13.9km/L)이다.

    이미지 크게보기
    쉐보레, 2018년형 더 뉴 트랙스 / 한국지엠 제공

    더 뉴 트랙스 블레이드 에디션은 디자인 페이스리프트로 세련미를 더한 외관 스타일에 디테일을 강화하고 고객 선호가 높은 신규 편의사양을 기본으로 갖췄다.

    외관은 표면 절삭 가공으로 품격을 강화한 18인치 블레이드 투톤 알로이 휠과 크롬 테일게이트 핸들을 적용해 디자인에 차별성을 부여했으며, 차량 내부 동반석 하단의 스토리지 트레이에 태블릿PC를 비롯한 귀중품과 소품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추가적인 수납공간을 확보해 실용성을 더했다.

    그뿐만 아니라 좌우 후측면에서 접근하는 차량을 감지하는 후측방 경고 시스템과 주행 중 사각지대의 차량을 감지해 안전한 차선 변경을 돕는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을 기본 안전사양으로 채택했다.

    2018 더 뉴 트랙스의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1.4리터 가솔린 터보 모델 LS 수동 1695만원, LS 수동 디럭스 1755만원, LS 1855만원, LS 디럭스 1915만원, LT 2115만원, LT 디럭스 2195만원, 프리미어 2361만원, 퍼팩트 블랙 2386만원, 블레이드 2416만원이며, 1.6리터 디젤 모델 LS 2095만원, LS 디럭스 2155만원, LT 2365만원, LT 디럭스 2445만원, 프리미어 2551만원, 퍼팩트 블랙 2576만원, 블레이드 2606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