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글로벌 어프렌티스 프로그램' 전세계 3번째 한국 도입

    입력 : 2017.05.17 15:21

    사진 =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제공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영국 본사에서 개발된 '글로벌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을 전세계 3번째로 한국에 공식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글로벌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은 우수 정비 인력 양성을 목표로 재규어 랜드로버 영국 본사가 직접 개발한 글로벌 스탠다드 인재 육성 제도이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선진화된 정비 노하우 전파는 물론, 이론 교육과 현장 실습 과정을 통해 실질적인 취업까지 연계되는 점이 특징이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지난 3월, 2017 서울모터쇼 프레스데이에서 본 프로그램의 국내 도입에 대한 청사진을 밝힌 바 있다. 지난 4월 진행된 사전 설명회에는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와 산학협력을 체결한 전국 12개 대학 자동차 관련 학과 학생 1200명 이상이 참가, 본 프로그램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2달여간의 최종 선발 과정을 거쳐 올 7월 본격 시작될 제1회 글로벌 어프렌티스 프로그램에는 총 16명의 참가자가 참여한다. 최종 선발자는 총 46주간의 체계화된 정비 이론 학습 및 리테일러 현장 실습 과정을 병행하며 재규어 랜드로버가 인증한 서비스 전문가로 성장하게 된다.

    사진 =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제공

    46주간의 교육 과정은 서비스 및 유지관리, 섀시, 전기 원리, 엔진 및 변속기 등 4가지 항목, 18개 코스로 구성된다. 참가자는 18주간 이론 커리큘럼 및 840시간의 e-러닝을 거치며 고품질 서비스를 위한 이론을 숙지한다. 이와 함께 28주간의 실습 과정에서는 현장 정비 참여는 물론, 다양한 실무 중심의 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기간 중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트레이닝 담당자는 물론, 외부에서 초빙된 전문 강사진의 1:1 맞춤식 교육도 제공된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1년여에 걸친 본 프로그램 종료 후 재규어 랜드로버 인증 정비사 자격을 획득한 참가자들에게 리테일러사 정규직 취업 기회를 제공, 고용 창출에도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참가자 중 우수 평가자에게는 영국 본사 견학 특전도 부여한다.

    한편,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업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 품질을 유지를 목표로 약 1200명에 달하는 리테일러사 직원 대상 체계적인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매년 실시해오고 있다. 특히 작년 2월에는 전세계 최초로 글로벌 스탠다드를 적용한 '트레이닝 아카데미'를 설립하며 교육에 필요한 인프라를 강화했다. 올해에는 총 3개의 서비스센터를 신설, 전국 25개의 대규모 서비스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