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 사전계약 20일 만에 500대 돌파…7월 국내 출시

    입력 : 2017.04.20 17:09

    이미지 크게보기
    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 / 랜드로버 코리아 제공

    랜드로버 코리아는 올 7월 국내 출시를 앞둔 프리미엄 패밀리 SUV '올 뉴 디스커버리'가 사전계약 실시 20일만에 500대를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올 뉴 디스커버리는 전세계 120만대 이상 판매된 밀리언셀러 모델, 디스커버리의 풀 체인지 모델이다. 디스커버리는 국내에서도 누적 판매량 1만대가 넘을 정도로 상품성에 대한 높은 인정을 받았다. 특히 2017 서울모터쇼를 통해 한국 최초 공개 및 사전계약 공식 발표 후 20일만에 500명 이상의 고객이 예약해 국내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랜드로버 코리아는 서울모터쇼에서부터 이어온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전국 단위 고객들에게 올 뉴 디스커버리의 매력을 전달하고자 오는 5월 2일부터 총 5주간 '올 뉴 디스커버리 전시장 공개' 행사를 실시한다. 기간 중 전국 랜드로버 전시장을 방문하는 고객은 전시된 올 뉴 디스커버리를 직접 확인함과 동시에 세일즈 컨설턴트의 제품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번 행사는 5월 2일~7일 대전/원주/광주/전주/제주 전시장을 시작으로 5월 9일~14일(부산/대구/창원/인천/수원), 5월 16일~21일(강남/송파/한남/서초/평촌), 5월 23일~28일(대치/동대문/강서목동/분당/일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이 밖에 5월 30일~6월 4일까지는 해운대 부티크와 판교/송도 전시장에서 실시된다.

    이미지 크게보기
    랜드로버, 올 뉴 디스커버리 / 랜드로버 코리아 제공

    올 뉴 디스커버리는 전천후 주행능력, 극대화된 실용성, 혁신적인 내·외관 디자인과 더불어 첨단 기술이 적용, 브랜드 역사상 가장 다재다능한 SUV로 재탄생했다.

    성인 7명이 여유롭게 탑승할 수 있는 7인승 풀사이즈 구조에 최대 2406L에 이르는 동급 최고의 적재 공간으로 프리미엄 패밀리 SUV에 필수적인 실용성을 갖췄다. 여기에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을 사용해 2, 3열 좌석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인텔리전트 시트 폴드' 기능, 다양한 레저 및 아웃도어 활동을 편리하게 만들어주는 손목 밴드 형태의 '액티비티 키' 등 첨단 기술도 탑재됐다.

    국내에는 파워트레인 및 사양에 따라 총 5가지 트림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8930~1억790만원이다. 여기에는 구입 후 5년 동안 필요 소모품을 교체해주는 '5년 서비스 플랜 패키지'가 포함된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