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아이트림 출시…1000만원대

  • 뉴시스

    입력 : 2017.03.17 10:09

    아이오닉 일렉트릭 소개하는 이광국 부사장
    현대자동차는 16일 제주도 서귀포시 여미지식물원에서 열린 '2017 국제 전기 자동차 엑스포'에서 아이오닉 일렉트릭 'I(아이) 트림'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아이오닉 일렉트릭 아이 트림은 현대차가 지난 2월 출시한 2017년형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N 트림과 Q 트림에 이은 경제형 모델이다. 1000만원대에 구매할 수 있도록 가격을 책정했다.

    제주도 기준, 정부와 제주도 지자체 보조금 및 세제혜택 적용시 기존 N트림 대비 160만원 낮춘 1840만원에 살 수 있다.

    현대차는 이번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의 메인 스폰서로 참가했다. 참가 업체 중 가장 큰 306㎡ 규모의 전시장을 마련하고 야외에도 330㎡ 규모의 부스를 마련했다.

    아울러 ▲아이오닉 일렉트릭 마케팅 요소를 체험할 수 있는 '인터렉티브 월' ▲아이오닉 일렉트릭 구매 고객의 경험 공유를 위한 '아이오닉 트라이브' ▲아이오닉 자율주행 간접 체험을 위한 '아이오닉 VR 체험' ▲아이오닉 자율주행 차량 ▲마이크로 모빌리티 아이오닉 스쿠터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차량 및 서비스 시연 등을 선보였다. 더불어 현대차는 이번 엑스포를 시작으로 '아이오닉 트라이브(IONIQTribe) 캠페인'을 실시해 국내 전기차 저변 확대에 나선다.

    이 캠페인은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을 실제 구매한 고객 50명을 섭외해 인터뷰를 진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고객의 차량 이용 모습을 3D 피규어로 제작 전시하며 아이오닉 전용 인스타그램 페이지에 영상과 이미지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광국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 부사장은 "현대차는 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의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하고 전기차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보급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