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상품성 개선한 '2017년형 뉴 파일럿' 출시

    입력 : 2017.01.23 13:49

    이미지 크게보기
    혼다, 2017년형 뉴 파일럿 / 혼다코리아 제공

    혼다코리아가 23일, 상품성을 개선한 8인승 SUV '2017년형 뉴 파일럿'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2017년형 뉴 파일럿은 안드로이드 OS 기반의 디스플레이 오디오를 설치하고 애플 카플레이 기능을 더해 스마트 기기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컬러도 기존 실버, 블랙, 화이트에 '모던 스틸 컬러'를 새롭게 추가해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기존의 안전성과 공간 활용성, 모던하고 고급스러운 내외부 디자인 그리고 주행성능과 안전 및 편의 시스템 등은 그대로 유지했다.

    2017년형 뉴 파일럿은 초고장력 강판 비율을 높인 차세대 '에이스 바디(ACE)'를 적용해 뛰어난 충돌 안전성을 갖췄다. 여기에 혼다 센싱 기술을 적용한 자동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는 물론,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차선 이탈 경감시스템(RDM), 레인워치(Lane watch) 등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첨단 안전 및 편의 시스템을 대거 탑재했다.

    이미지 크게보기
    혼다, 2017년형 뉴 파일럿 / 혼다코리아 제공

    트렁크 공간은 3열 시트를 접지 않아도 약 80ℓ 크기의 대형 아이스박스도 쉽게 적재할 수 있으며, 2·3열 시트를 접으면 최대 2376ℓ까지 적재할 수 있다. 또한, 버튼 하나로 2열 시트를 손쉽게 접을 수 있는 '2열 워크 인 스위치'는 3열 승하차의 편의성을 높인다.

    파워트레인은 V6 3.5ℓ 직접 분사식 i-VTEC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 284마력, 최대토크 36.2kg.m를 발휘하며, '지능형 지형관리 시스템'이 눈길과 진흙길, 모랫길에서도 최적의 주행 안전성을 제공한다. 복합 연비는 8.9km/ℓ(도심 7.8km/ℓ, 고속도로 10.7km/ℓ)이다.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기존과 동일한 5460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