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토탈 팀, 2017 다카르 랠리 7구간 결과 '종합 1·2위' 폭풍 질주

    입력 : 2017.01.10 14:40

    이미지 크게보기
    푸조, 3008 DKR / 한불모터스㈜ 제공

    푸조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는 10일, 푸조 토탈 팀의 스테판 피터한셀이 '2017 다카르 랠리' 대회 7구간 레이스 합산 결과 종합 순위 1위로 선두를 달리고 있다고 밝혔다.

    푸조 토탈 팀은 이번 7구간 레이스에서도 어김없이 뛰어난 실력을 선보이며 레이스를 압도했다. 7구간 레이스는 볼리비아 라파스에서 우유니로 넘어가는 구간으로, 스테판 피터한셀이 1시간 54분 08초로 1위, 뒤를 이어 48초 간발의 차로 세바스티앙 로브가 2위로 들어오며 푸조 토탈 팀 선수가 스테이지 1, 2위를 모두 차지했다. 같은 팀 시릴 디프리 또한 7위로 순조롭게 레이스를 마치는 등 푸조 토탈 팀 선수들은 7구간 레이스에서도 압도적인 드라이빙 실력을 선보였다.

    이로써 7구간 레이스 합산 결과, 푸조 토탈 팀의 스테판 피터한셀은 15시간 57분 06초를 기록, 2016년 다카르 랠리 챔피언의 위엄을 보여주며 종합 순위 1위를 달리고 있다. 뒤를 이어 세바스티앙 로브가 1분 57초 차이로 2위(15시간 59분 03초), 시릴 디프리가 4위(16시간 11분 07초)를 기록하며 전년도 챔피언 팀답게 상위권을 굳건히 지키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푸조, 3008 DKR / 한불모터스㈜ 제공

    푸조 토탈 팀은 2016년 우승 포함 통산 12회 우승에 빛나는 스테판 피터한셀을 필두로 '랠리의 황제' 세바스티앙 로브, '다카르 랠리 챔피언' 카를로스 사인츠 그리고 다카르 랠리 바이크 부문 5차례 우승의 시릴 디프리 등 막강한 라인업으로 2016년 우승에 이어 2연패에 도전하고 있다.

    한편, 39회째를 맞는 2017년 다카르 랠리는 세계에서 가장 거친 자동차 경주로 매년 사망자가 나와 '죽음의 랠리'로 불리고 있다. 이번 대회부터는 파라과이가 추가돼 아르헨티나, 볼리비아 3개국 전역에서 진행되며 자동차·2륜 오토바이·트럭·4륜 쿼드 형식의 바이크 그리고 올해부터 추가된 UTV 등 총 5가지의 이동차와 함께 대회에 참가할 수 있어 다양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