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7세대 '뉴 5시리즈' 국내 가격 공개… 반자율주행 기술 적용

    입력 : 2017.01.04 17:45

    이미지 크게보기
    BMW, 뉴 5시리즈 / BMW 코리아 제공

    BMW 코리아가 4일, 반자율주행 기술이 적용된 7세대 '뉴 5시리즈'의 가격을 공개하고 사전 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5시리즈는 세련된 디자인과 뛰어난 효율성, 스포티한 드라이빙 등을 통해 1972년 선보인 이래 전 세계에서 760만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링 비즈니스 세단이다.

    2월 공식 출시하는 뉴 5시리즈는 이전 세대에 비해 더욱 커졌으나 가벼워졌다. 전장, 전폭, 전고는 4936mm, 1868mm, 1479mm이며, 각각 29mm, 8mm, 15mm 늘어났다. 공차 중량(유럽 기준)은 최대 115kg까지 줄었으며 새롭게 디자인된 섀시와 낮은 무게중심, 균형 잡힌 무게배분, 뛰어난 강성 등을 통해 보다 다이나믹하고 역동적인 주행 경험과 안락함을 선사한다.

    또한, 가장 큰 특징은 반자율주행 기술에 한 걸음 더 근접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은 차선 유지 및 측면 충돌을 피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레인 컨트롤 어시스턴트', 전방 차량 급제동 시 충돌을 피하게 도와주는 '이베이전 에이드', 크루즈컨트롤 작동 시 가속, 제동, 핸들링을 제어하는 '인텔리전트 스피드 어시스트' 등이 포함돼 보다 안전한 주행을 보조한다.

    이미지 크게보기
    BMW, 뉴 5시리즈 / BMW 코리아 제공

    그뿐만 아니라 7시리즈의 '제스처 컨트롤'이 적용됐고 기존보다 70%나 넓어진 최신 풀컬러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제공하는 한편, 빈 공간을 감지하고 자동으로 주차하는 '파킹 어시스턴트' 기능 등이 운전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외에도 BMW 디스플레이키가 기본으로 제공돼 다양한 차량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전·후면의 카메라를 통해 360도 전방위 시야를 확보하는 서라운드뷰 기능 및 스마트폰(추후 안드로이드 제공)의 BMW 커넥티드 앱으로 주차된 차량 주변의 3차원 모습을 볼 수 있다.(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모델 및 530d M 스포츠 패키지 적용)

    뉴 5시리즈에는 나이트 블루, 꼬냑이 시트 컬러로, 블루스톤이 외장 컬러로 새롭게 추가됐다. 520d와 신형 엔진을 장착한 530d, 530i 등은 옵션에 따라 9가지의 다양한 트림을 선택할 수 있다.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뉴 520d M 스포츠 패키지 6630만원, 뉴 520d xDrive M 스포츠 패키지 6980만원, 뉴 520d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6770만원, 뉴 520d xDrive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7120만원이다. 또한, 뉴 530i M 스포츠 패키지 6990만원, 뉴 530i xDrive M 스포츠 7340만원, 뉴 530i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7130만원, 뉴 530i xDrive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7480만원이며, 뉴 530d M 스포츠 패키지는 8790만원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